ifez 인천경제자유구역

보도자료 상세: 제목,작성자,작성일,조회수,내용,첨부파일 (으)로 구성된 표
"IFEZ, 지역 측량업체와의 상생에 소매 걷었다"
  • 작성자 서정하 / 기획정책과 (032-453-7142)
  • 작성일2019-01-30
  • 조회수147

○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이 올해부터 IFEZ(인천경제자유구역) 측량 업무를 인천지역 소규모 측량업자들에게 골고루 맡기기로 결정, 상생에 소매를 걷었다.
○ 이는 그동안 행정 편의를 내세워 한국국토정보공사(LX)에 맡겨오던 IFEZ 내 토지분할 측량 등의 업무를 민간 측량업자도 동등한 지위에서 측량할 수 있도록 기회를 확대하겠다는 것이다. 또 지난 2004년부터 측량시장이 민간에 개방되었음에도 불구하고 LX의 독점적 지배구조가 여전하다는 인식에서 지역 측량업자의 자생력을 키우는 데 도움을 주겠다는 의미다.
○ 경제청은 이에따라 △LX와 10개의 인천시 등록 지적측량업자에게 동등한 분할 측량 수행 기회를 제공하고 △측량수행은 순번대로 하며 지적측량 수수료 5백만원 이상은 편중을 막기위해 공동수행토록 하는 방안을 마련했다.
○ 경제청은 이와관련 30일 G타워 민원동 3층 소강당에서 지역 측량수행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상생회의를 열고 IFEZ 토지 분할 측량과 관련한 지역 측량 수행자 참여방안을 설명하고 측량 참여순번을 정했다.     
○ 김진용 경제청장은 “IFEZ 측량 업무를 지역 측량업자에게 개방하는 것은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지역 간 상생과 균형발전을 꾀하는 데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측량업자들과의 상생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첨부파일
190130 보도자료(IFEZ, 지역 측량업체와의 상생에 소매 걷었다).hwp (148 KB) 다운로드
바로가기 QR코드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평점 주기

인천경제자유구역청 아이디나 소셜 계정을 이용하여 로그인하고 댓글을 남겨주세요.

0/250 보내기

전체 댓글 수

프로필 이미지
de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