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ez 인천경제자유구역

보도자료 상세: 제목,작성자,작성일,조회수,내용,첨부파일 (으)로 구성된 표
"인천시, 청라국제도시 현안사업, 시티타워・국제업무지구 개발 행정력 집중"
  • 작성자 박태범 / 영종청라개발과 (032-453-7612)
  • 작성일2019-03-15
  • 조회수81

○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이하 경제청)은 청라시티타워 건설사업과 청라국제업무지구 개발사업의 조속한 추진을 위해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고 밝혔다.

○ 경제청과 한국토지주택공사(이하 LH)는 지난 주민설명회에서 약속한 3월 말까지 공식적인 입장 표명을 위해 발 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 이를 위해 경제청과 LH는 상호 긴밀한 협의를 진행하고 있으며, 지난 13일에는 박남춘 인천시장과 박상우 LH 사장, 관계자 등이 만나 청라국제도시 현안인 시티타워, 국제업무지구 개발 등 해결을 위해 귀중한 시간을 가졌다.

○ 이 자리에서 박남춘 인천시장은 청라시티타워는 빠른 착공도 중요하지만 결코 안전을 무시하고 진행해서는 안된다는 점을 강조하였고  구조안전성과 아울러 사업성, 경관 등을 충족하는 최적의 설계안을 도출하자는데 뜻을 같이 하였다. 또한 LH에서는 조금 더 보완이 필요하지만 시행사 선정이 곧 마무리 될 것 같다는 보고도 있었다.
○ 또한 G-City에 대해 LH는 곧 시한이 다가오는 MOU 기간 내에 더 큰 책임감을 갖고 협의를 진행하겠다는 의지를 보였다.

○ 청라국제업무지구 개발은 경제자유구역의 목적에 맞는 실질적인 외국인 투자가 선행되어야 하고 두 번째로는 스타트업 및 벤처기업 등 기업유치 방안과 고용창출을 위한 계획이 필요하며, 국제업무지구 개발에 따른 기반시설용량(학교, 도로・교통, 하수처리장 등)을 전반적으로 검토하여 주민들이 기반시설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하는 것이 방침이다.

○ 경제청은 사업시행자인 LH와 긴밀한 협의를 통해 시티타워 사업을 조기 착수하고 청라국제업무지구가 부동산 개발이 아니라 주민에게 이익이 되고 원칙적이고도 투명한 개발을 통해 기업 활동이 보장되는 대표적인 장소로 탈바꿈 시킬 예정이다.

○ 한편, 박남춘 인천시장은 청라국제도시 총연합회(이하 청라총연)의 면담요청에 대해 다양한 채널을 통해 청라총연의 의견을 수렴 중에 있으며, 면담일정은 조율 중에 있다고 밝혔다. 

 

 

 

 

첨부파일
190315 보도자료(인천시 청라국제도시 현안사업 시티타워 국제업무지구 개발 행정력 집중).hwp (48 KB) 다운로드
바로가기 QR코드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평점 주기

인천경제자유구역청 아이디나 소셜 계정을 이용하여 로그인하고 댓글을 남겨주세요.

0/250 보내기

전체 댓글 수

프로필 이미지
de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