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ez 인천경제자유구역

보도자료 상세: 제목,작성자,작성일,조회수,내용,첨부파일 (으)로 구성된 표
"IFEZ, 중앙아시아로 사업영역을 넓힌다"
  • 작성자 김성환 / 투자유치기획과 (032-453-7305)
  • 작성일2019-04-15
  • 조회수190

○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김진용 청장을 비롯한 대표단이 대통령의 중앙아시아 국빈방문 기간 중인 15~20일 우즈베키스탄을 방문, 우즈베키스탄 대외경제투자무역부 및 타슈켄트 등 3개 주정부와 상호협력 및 우즈베키스탄 경제자유구역 개발에 인천경제청이 주도적으로 참여하는 방안 등을 심도 있게 논의 할 예정이라고 12일 밝혔다.

○ 특히 이번 방문기간 중에는 타슈켄트 안그렌 경제자유구역을 인천경제청이 위탁해 개발 및 운영과 관리, 투자유치 등을 전담하는 합의각서가 체결될 예정이다.

○ 합의각서에는 안그렌 경제자유구역의 개발 및 운영과 관리를 인천경제청이 전담하고 전문인력을 파견하며 현지에 인천경제청 대표 사무소를 설치함과 아울러 한국기업의 우즈베키스탄 유치를 지원하는 내용 등이 담길 예정이다.

○ 이번에 체결하는 합의각서는 지난 3월 부총리급 회담차 방한한 가니예프 우즈벡 부총리의 제안에 따른 것으로 그간 인천경제청과 우즈벡 대외경제투자무역부가 대통령 국빈방문과 연계하여 체결키로 논의를 진행해 왔다.

○ 인천경제청은 지난 해 3월 우즈베키스탄 부하라州를 시작으로 페르가나州, 타슈켄트州, 나망간州 등과 상호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한 바 있으며 금번 안그렌 경제자유구역 위탁개발 합의각서를 통해 그 간의 협력관계를 더욱 공고히 하고 본격적인 해외 사업분야 진출을 모색해 나갈 예정이다.

○ 대표단은 우즈베키스탄의 대표적인 경제자유구역인 안그렌, 코간트, 나망간 등을 방문, 현지여건 등을 면밀히 확인하고 주지사를 비롯한 관계자들과의 만남을 통해서 이들 경제자유구역 개발에 인천경제청이 주도적으로 참여하는 방안 등에 대해 깊게 논의할 예정이다. 또 대통령의 우즈베키스탄 방문을 계기로 개최되는 한-우즈베키스탄 비즈니스포럼에도 참가하여 현지 경제인들과의 교류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 김진용 인천경제청장은 “금번 우즈벡 방문은 인천경제청이 본격적인 해외사업을 시작하는 시금석이 될 것이며, 인천경제자유구역의 성공적인 개발사례와 노하우를 전 세계에 알리고 각 국의 경제자유구역 개발에 인천경제청이 진취적으로 참여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히고 “이번에 체결되는 합의각서의 차질 없는 이행을 위하여 최선의 노력을 다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첨부파일
190412 보도자료(IFEZ 중앙아시아로 사업영역을 넓힌다).hwp (135 KB) 다운로드
바로가기 QR코드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평점 주기

인천경제자유구역청 아이디나 소셜 계정을 이용하여 로그인하고 댓글을 남겨주세요.

0/250 보내기

전체 댓글 수

프로필 이미지
de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