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ez 인천경제자유구역

보도자료 상세: 제목,작성자,작성일,조회수,내용,첨부파일 (으)로 구성된 표
"생활밀착형 시민제안 18건 예산반영 확정"
  • 작성자 천주현 / 기획정책과 (032-453-7122)
  • 작성일2019-08-08
  • 조회수63

○ 학교 앞 노란신호등과 스마트 횡단도로 설치 등 총 18개 제안(10개 사업)이 주민 참여 예산으로 확정됐다.
○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7일 오후 송도국제도시 G타워 대강당에서 개최된 내년도 예산편성 방향과 제안사업 등을 논의하기 위한 예산정책토론회를 개최하고 IFEZ(인천경제자유구역)분과위원회에서 시민이 제안한 40개 사업을 심의, 이 가운데 총 18개 제안(10개 사업)을 위원회안으로 채택, 주민참여예산위원회(총회)에 상정키로 했다고 8일 밝혔다.
○ 위원회에서 채택된 시민제안사업은 오는 9월26일 송도 트라이볼에서 개최되는 주민참여예산 총회에 부치게 되며 2020년도 경제자유구역사업 특별회계 예산안에 반영, 오는 12월 시의회 심의․의결로 최종 확정된다.
○ IFEZ분과위원회에서 잠정 확정된 생활밀착형 시민제안 사업은 △스마트 횡단보도 설치 △학교 앞 노란신호등 설치 △교차로 차량 유도선 설치 △차선용 도료 교체 △영종진공원 수목 식재 △영종역사관 일대 공원 조성 △아트센터 인천 문화 나눔 사업 △해돋이 공원 관리개선 사업(5개 제안 통합) △달빛공원 관리개선 사업(5개 제안 통합) △센트럴파크 내 상설무대 및 그늘막 설치 등 10건에 총 예산 소요액은 18억원이다. 
○ 이날 토론회는 2개 세션으로 나누어 패널토론과 시민이 참여하는 종합토론 순서로 진행됐다. 양준호 인천대 경제학과 교수가 좌장을 맡았고, 김희철 인천시의회 산업경제위원장, 남승균 인천학연구원 상임연구위원, 장재만 주민참여예산 IFEZ분과위원장, 정창교 IFEZ분과위원이 토론자로 참여하였으며, 경영환경과 정주여건을 갖춘 고품격 국제도시 건설을 위한 발전적 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이었다는 평가다.
○ 이날 토론회에 참석한 이원재 인천경제청장은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경제자유구역으로 도약하기 위해 민관협치의 행정 거버넌스 구축은 물론, 시민이 안전한 도시, 누구나 살고 싶은 도시를 만들기 위해 앞으로도 시민의 의견을 적극 수렴하겠다”고 강조했다.
 

첨부파일
190808 보도자료(생활밀착형 시민제안 18건 예산반영 확정).hwp (29 KB) 다운로드
바로가기 QR코드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평점 주기

인천경제자유구역청 아이디나 소셜 계정을 이용하여 로그인하고 댓글을 남겨주세요.

0/250 보내기

전체 댓글 수

프로필 이미지
del